길모어플레이스 64층 타워2 PRE-VIEW 합니다. 예약 신청하세요.

과열시장 대처방법


Open House, Sign, For Sale, Real Estate

 

매물이 부족한 가운데 메트로 밴쿠버의 주거용 부동산 시장은 매우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시장에 나오는 물건들은 오픈하우스가 끝나면 그 다음주 초에 대부분 팔려버리는 것이 일반화 되었다. 바이어는 많은데 매물이 적어 공급부족으로 인한 가격 오름세가 연이어지고 있다. 아파트와 타운하우스 그리고 비교적 작은 단독주택들은 경쟁오퍼 상황이 많아 호가보다 많이 주어야 살 수 있는 경우가 많다. 이렇게 변동이 심하고 과열된 시장에서 바이어와 셀러가 어떻게하면 낭패를 보지 않고 좋은 결과의 거래를 할 수 있는지 아래와 같이 살펴보기로 하자.   
    
 
바이어:  
  • 매입할 주택의 종류, 지역, 예산등을 정한다
  • 모기지 대출이 필요하면 '미리' 신청한다
  • 원하는 지역에서 올라오는 매물동향을 추적한다 
  • 오픈하우스를 다니며 가격을 예상해 본다
  • 오픈하우스가 끝나면 월-화요일 정도에 오픈하우스를 했던 매물들이 어떤 상황에 있는지 정보를 입수한다. 즉 오퍼가 들어갔는지? 팔렸는지? 아니면 그대로 시장에 남아 있는지? 등
  • 매물평가는 미리 세워둔 기본에 충실한다. 즉 집의 생김새, 대지의 모양, 방향, 구조, 주변과의 조화, 로케이션, 학교, 공원, 쇼핑, 교통등 주변시설, 그리고 고압선, 오일탱크, 소음, 마리화나재배 등 부정적요인, 아울러 과거 보통 시장에서 매매가 잘 되었는지 등의 히스토리
  • 마음에 드는 집이 있으면 오퍼를 낸다. 오퍼는 가급적 바이어 조건들을 최소화하거나 없애고 셀러가 좋아하는 '강력한 오퍼계약서'로 만들어 제출한다 가격과 나머지 서류, 인스펙션등 기술적인 부분은 리얼터와 상의한다. 멀티플오퍼 상황인 경우에 충동구매하지 말고 시장가격내에서 움직인다.                     
셀러: 
  • 집을 내놓는 시점으로는 지금이 최적이다
  • 팔고 이사갈 집을 구체적으로 미리 정한다. 먼저 팔 것인지? 먼저 살 것인지?는 다운페이먼트를 점검하고 리얼터, 은행담당자와 상담한다 
  • 집을 보여줄 수 있는 상태로 최대한 깨끗이 정돈한다. 정돈된 상태가 가격에 크게 영향을 준다. 이것은 바이어가 집에 대한 신뢰로 이어진다
  • 경험이 많은 로컬 리얼터를 고용하여 리스팅 계약을 한다
  • 가격은 너무 지나치지 않게 내놓는다. 가격이 너무높으면 과열시장일지라도 바이어가 미리 포기하여 매물이 시장에서 오래 남는 경우가 많다. 적정한 가격에 리스팅하면 오히려 높은 가격에 매매될 확률이 많다.   
  • 사진, 플로어플랜, 관련서류, 브로셔, 오픈하우스등을 미리 준비하고 다각적인 마케팅을 한다
  • 매도 시점을 잘 맞추어 오픈하우스를 하고 최대한 많은 오퍼를 유도한다
  • 테넌트가 들어있는 부동산의 경우도 투자자가 늘어 매도 방법은 거의 동일하다. 테넌트와 랜드로드간에 의무와 권리를 서면으로 지켜가며 매매하면 된다    
 
시장이 빠르게 움직이며 거래되기 때문에 단시간 내에 많은 것을 살펴야 한다. 특히 '계약의 법률적인 부분'을 놓치지 말고 꼼꼼하게 살피는 것도 잊지 말아야 한다.